CJ Feed&Care, 하절기 양돈장 특공대 투입
CJ Feed&Care, 하절기 양돈장 특공대 투입
5~6명이 한팀 구성 집중 지원
건강한 여름나기 전방위 활동
사양 점검 통해 스트레스 예방
  • by 양돈타임스

CJ Feed&Care(대표이사 신영수, 이하 CJ사료)가 하절기 농가들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한다. 특히 혹서기를 대비하여 수의사·R&D·마케팅·지점 인력으로 구성된 현장지원단을 구성, 축산농가의 건강한 여름 나기를 전방위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올여름 폭염일수가 평년의 2배가 넘는 12~17일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폭염 대응을 위한 사양관리 및 사양 환경 점검활동과 더불어 가축들이 고온 스트레스로부터 해방될 수 있도록 농가들에게 관리 요령을 안내하는 현장지원단을 구성, 7월과 8월 두 달간 집중 지원한다.

현장지원단은 CJ사료 축산기술센터 수의사 및 축종 R&D·마케팅·지점 인력 등 5~6명을 한 팀으로 구성하여 ‘One Day Activity 활동(각 부문별 인력이 농가를 방문하여 하루 동안 해당 농가를 집중 지원하는 활동)’을 통해 360도로 농가를 지원할 수 있도록 했다. 지원 사항은 ▲모돈 등각기를 활용한 모돈 수태율 관리 ▲상시체중, 이유체중, 56일령 체중 등 자돈 체중 집중 점검 ▲급이 라인 청소 및 환기시스템 점검 등을 통한 사양 환경 관리까지 ‘One Day Activity 활동’을 진행하여 하절기 무더위로 인한 가축의 영양소 부족 현상을 방지하여 축산농가의 생산성 향상을 도울 예정이다.

한편 CJ사료는 지난 6월부터 하절기 폭염 스트레스를 해소하고자 양돈용 향·감미제를 적용, 기호성 강화 소재의 최적 조합으로 설계되어 더위로 인한 부진한 섭취량 회복에 도움을 주는 ‘썸머팩 프리믹스’와 더위로 인해 체내 대사가 불안정 시 체내 대사열을 최소화해 영양소 이용을 증진시키고 모돈 수태율 개선과 양돈 출하성적 향상에 기여하는 ‘사우믹스’ 등 두 가지 프리믹스 강화 사료를 폭염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공급해왔다.

CJ Feed&Care 한국사료) 마케팅/R&D센터장 최병양 박사는 “올여름은 평년보다 기온이 높아 고온 다습한 무더운 날씨가 예상된다. 이는 농가의 생산성과 직결된 문제이므로 CJ와 함께하는 모든 고객의 성공과 행복에 기여하고자 이번 ‘One Day Activity’를 준비했다. 올여름도 가축들이 최대한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무사히 더위를 넘길 수 있도록 현장지원단을 꾸려 지원하는 등 다방면으로 축산 농가 지원에 총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