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돈장 냄새 지역단위 대응 증가
양돈장 냄새 지역단위 대응 증가
개별농장보다 관리 효과적
"여러농장이 함께 해결해야"
  • by 김현구

최근 양돈장 냄새 현안을 극복하기 위해 개별 농가 단위서 지역마을별 공동으로 냄새 관리를 시도하고 있다.

한돈협회가 지난 9월부터 콜센터를 통해 운영 중인 축산 환경 상담센터에 따르면 최근 냄새환경문제로 고충이 심한 농가들과의 전화 상담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농가 개별 단위보다 지역 단위로 컨설팅 수요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협회 관계자는 “최근 일부 지역 농가에서 악취 배출시설 신고 대상 시설 지정과 관련, 위기감을 느낀 주위 농가들이 마을지역별로 컨설팅을 신청한 사례가 여러 곳이 된다”며 “이는 냄새 문제를 한 농장이 잘해서 해결되는 것보다 여러 농장이 함께 해결해야 된다는 의식이 자리 잡히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에 협회는 이들 지역을 대상으로 컨설턴트를 활용한 악취저감 방안 제시와 함께 정부에서 지원중인 가축분뇨 처리지원 사업,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 등 관련 사업을 안내해 주며 지역별로 냄새 대응에 적극 도움을 줄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