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돈자조금, 간편식 편의점 판매 강화
한돈자조금, 간편식 편의점 판매 강화
세븐일레븐과 간편식 협약
  • by 김현구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가 한돈 소비 촉진을 위해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양 기관의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7월 선보인 ‘한돈 간편식 시리즈’가 소비자에게 좋은 반응을 얻자, 양사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한돈 활동 상품을 더욱 활발하게 출시하고자 마련됐다.

한돈 간편식 시리즈 4종(‘한돈대파구이도시락’ ‘한돈클래식핫도그’ ‘한돈불고기비빔김밥’ ‘한돈통등심돈까스샌드’)은 출시 이후 편의점 이용객의 큰 사랑을 차지했다. 특히 각 카테고리 별로 ‘한돈 통등심 돈까스 샌드’가 1위, ‘한돈 불고기 비빔김밥’이 2위를 차지하는 등 4종 모두 인기 상품 목록의 상위권을 차지했다.

지난 7월 출시해 꾸준한 인기를 얻은 ‘한돈 간편식 시리즈’ 4종.(왼쪽부터 ‘한돈통등심돈까스’ ‘한돈대파구이도시락’ ‘한돈클래식핫도그’ ‘한돈불고기비빔밥’)
지난 7월 출시해 꾸준한 인기를 얻은 ‘한돈 간편식 시리즈’ 4종.(왼쪽부터 ‘한돈통등심돈까스’ ‘한돈대파구이도시락’ ‘한돈클래식핫도그’ ‘한돈불고기비빔밥’)

이를 계기로 업무협약 체결 이후 한돈자조금과 세븐일레븐은 푸드, 냉장 등 다양한 카테고리 군에 한돈을 활용해 차별화된 상품을 공동 개발할 예정이다.

또 한돈 소비촉진을 위한 공동마케팅 및 프로모션, 레시피 경진대회를 함께 추진해 다양한 홍보활동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더불어 편의점 유통망을 활용해 한돈 농가 판로 확대 지원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하태식 한돈자조금관리위원장은 “세븐일레븐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한돈 농가의 판로를 확장하고, 소비자들께 건강한 한돈을 더욱 가까이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운 사회적 여건 속에서도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가 동반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