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사·돈방간 신발 갈아 신으세요”
“돈사·돈방간 신발 갈아 신으세요”
  • 김현구
  • 승인 2019.10.08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독보다 효과 훨씬 높아
전문가, 생활화 습관화 당부
사진 : 한돈협회
사진 : 한돈협회

양돈장 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유입 방지를 위한 방안으로 전문가들은 농가들의 철저한 돈사·돈방간 신발 갈아 신기 실천을 당부했다.

정현규 도드람동물병원장은 최근 돼지배움터라는 유튜브를 통해 농가들의 차단 방역 요령을 설명하면서 “실제 발판 소독조보다 더 효과적인 차단방역 도구는 신발 갈아신기로 돈사 간 별도의 신발을 구비하고 신던 신발은 발판소독조에 담가 놓는 방법을 권장한다”고 밝혔다. 또한 정 원장은 ”소독제는 소독제의 종류와 접촉시간, 희석농도, 온도, 유기물에 따라 소독력이 다르게 나타난다“며 ”접촉시간과 관련해 통상 소독제와 병원체가 15~20분 가량 계속 접촉이 되어야만 소독효과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 같이 전문가들은 간단한 신발 갈아신기 실천 등을 통해 차단 방역을 강화해 나가야 한다고 한 목소리를 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