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7곳 양돈조합장 새롭게 선출
전국 7곳 양돈조합장 새롭게 선출
  • 김현구
  • 승인 2019.03.14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드람, 강원, 제주 새 인물로
임기 21일부터 오는 23년까지

전국 7곳의 양돈농협조합장이 새로 선출됐다. 이들 조합장은 21일부터 임기가 시작된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13일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투표 결과 전국 7개 양돈조합장이 가려졌다.

이 중 대구경북양돈농협의 이상용 후보자가 단독 출마, 선거 관련 법률에 따라 선거 당일 자동으로 무투표 당선처리 됐으며, 6곳은 경선으로 치러졌다. 그 결과 △서울경기양돈농협=이정배 △도드람양돈농협=박광욱 △부경양돈농협=이재식 △대전충남양돈농협=이제만 △강원양돈농협=고동수 △제주양돈농협=고권진 후보가 당선됐다.

이상용 조합장
이상용 조합장

이상용 대구경북양돈농협조합장은 지난 임기 동안 조합을 환골탈태 시켰다는 평가를 받는 가운데 단독 출마, 무투표 당선됐다.

이정배 조합장
이정배 조합장

이정배 서울경기양돈농협조합장은 62.71%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다시 한 번 조합원들의 두터운 신뢰를 과시, 4선에 성공했다.

박광욱 조합장
박광욱 조합장

박광욱 도드람양돈농협조합장은 1차 투표에 이어 결선투표까지 진행 끝에 59.25%의 득표율을 기록하면서 2전3기 끝에 조합장에 당선됐다.

이제만 조합장
이제만 조합장

이제만 대전충남양돈농협조합장은 70.03%의 압도적 득표율로 4선에 성공하며 축산물유통 패커 등 산적한 조합 현안 해결 선봉에 또다시 나서게 됐다.

고동수 조합장
고동수 조합장

고동수 강원양돈농협조합장은 50.5%득표율로 단 2표 차이로 초박빙 상황을 연출,  리턴매치에서 승리하며 조합장 자리를 되찾아 왔다.

이재식 조합장
이재식 조합장

이재식 부경양돈농협조합장도 접전 끝에 51.53%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재선에 성공, 부경의 축산물패커 사업을 진두지휘하게 됐다.

고권진 조합장
고권진 조합장

고권진 조합장은 56.50% 득표율로 현 조합장을 누르고 당선, 제주 양돈산업 발전 및 각종 현안을 풀어나갈 적임자로 낙점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