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돈농 ‘백신 접종업’ 반대
양돈농 ‘백신 접종업’ 반대
  • 김현구
  • 승인 2019.06.11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비 상승 및 질병 유입 우려

정부가 추진 중인 ‘백신 접종업’에 양돈농가들이 돈사 내 질병 유입 및 방역 비용 상승을 우려하며 반대하고 나섰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농가 책임 방역 강화를 골자로 구제역 방역 개선 대책 초안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개선 대책(안)에 따르면 △백신 접종업 도입 △백신 접종 미흡농가 가축 거래 제한 △소·돼지 항체 검사 강화 △백신 접종 소홀 농가 페널티 강화 △자조금 활용을 통한 책임 방역 강화 △전화 예찰 강화 등 주로 철저한 백신 접종 관리 및 농가 책임 방역 강화가 주 내용이다.

이 중 ‘백신 접종업 도입’의 경우 일정 규모 이상의 농가나 구제역 백신 항체양성률이 기준치를 밑돈 농가는 백신 접종 업체를 통해 접종을 의무화하겠다는 것. 이에 농가들은 농가나 수의사가 아닌 제3자가 농장을 방문할 경우 질병 유입 및 방역 비용 상승이 우려된다며 반대를 분명히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