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돈육 자급률 2년 속 50% 이하
日 돈육 자급률 2년 속 50% 이하
  • 임정은
  • 승인 2019.06.07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량 소폭 증가에도 역부족

지난해 일본의 돼지고기 자급률이 2년 연속 50%를 넘지 못했다.

최근 일본 농업신문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돼지고기 자급률은 49.5%로 전년도 49%에 비해 0.5%P 올랐지만 17년에 이어 지난해도 돼지고기 자급률 50%의 벽은 넘지 못했다. 그나마 17년에 비해 자급률이 다소 회복된 것은 돼지고기 생산량이 89만8천여톤으로 전년 대비 0.8% 가량 늘고 수입량은 91만2천여톤으로 전년 대비 1% 감소한 결과다. 한편 일본 정부는 오는 25년까지 돼지고기 자급률을 58%로 높이겠다는 목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