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 스탠드스틸 발동
전국에 스탠드스틸 발동
  • 김현구
  • 승인 2019.01.31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축산부 오는 2일까지
구제역 확산 방지에 총력
이개호 장관은 지난 31일 경기도 안성시청 구제역상황실을 방문하여 안성시 구제역 방역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개호 장관은 지난 31일 경기도 안성시청 구제역상황실을 방문하여 안성시 구제역 방역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정부가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을 대상으로 일시 이동 중지 명령을 발동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 안성에 이어 충북 충주 한우농장에서도 구제역 의사환축이 발생하자 긴급 방역 대책 회의를 진행, 전국적으로 방역 활동을 강화키로 했다.

이에 농축산부는 먼저 전국을 대상으로 31일 18시부터 2월2일 18시까지 48시간 동안 일시 이동중지명령을 발동, 이 기간 동안 일제 소독을 실시키로 했다. 또한 전국의 모든 우제류 가축시장을 3주간 폐쇄하고, 폐쇄기간 동안에 가축시장 내‧외부, 주변도로 등을 매일 집중 소독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자체에 보유한 백신, 인력을 총 동원하여 전국 모든 소‧돼지에 대해 구제역 백신을 긴급 접종을 오는 2일까지 완료키로 했다. 마지막으로 전국 축산농가의 모임을 금지하고, 거점소독시설 설치를 대폭 확대해 소독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개호 농축산부장관은 “설 명절을 앞두고 축산농가와 국민 모두 불편하시더라도 구제역이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방역조치에 이해와 협조를 당부드린다”며 “설 명절에도 방역당국은 24시간 빈틈없는 방역태세를 유지하고 필요한 모든 방역조치를 통해 구제역 확산을 반드시 차단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